태다우까

태다우까. 치넨촌의 해안에 있는 천입니다. 「태다」는 오키나와의 사투리로 태양이라는 뜻입니다. 옛날 류큐국왕이 구다카 섬에 참배하러 갔을 때, 이 곳에서 풍부하게 솟아나는 물을 마시며 휴식을 취하고 바다의 안녕을 기원했다고 합니다. 성지를 순례하는 아가리우마이의 참배소의 하나로서 많은 사람들이 소중히 여기고 있습니다. 태다우까는 1982년에 치넨촌의 사적으로 지정되었습니다. (현 난조시 지정 사적)

このページは文化課が担当しています。

〒901-1495 沖縄県南城市佐敷字新里1870番地
TEL:098-917-5374  

問い合せはこちらから